반응형

 

안녕하세요 오늘 펀드에서 해외로 투자하게 될 경우 흔히 볼 수 있는 (H), (UH)에 대하여 알아보고자 합니다.

(H)-Hedge?

(H)는 Hedge라는 영어의 약자로 '울타리, 대비책'이라는 의미를 가지고 있습니다.

이는 펀드, 주식 등에서 가격변동 및 환율에 대하여 대비를 하는 행위라 볼 수 있습니다

 

 

헷지의 종류

펀드에서뿐만 아니라 투자에서도 여러 헷지가 있습니다

예를 들어, 화폐가치 하락에 대비하여 금을 구매한다던지, 주식을 하면서 채권을 혼합하여 주가 하락에 대비하는 등의 행위도 헷지의 종류라 볼 수 있습니다

 

펀드에서의 헷지

펀드에서 주로 볼 수 있는 (H)는 주로 환율의 변동에 대하여 헷지한다는 뜻으로

(H)는 환헷지를 통해 환율에 의한 주가 변동을 최대한 억제시키지만 (환율의 변화에 100% 방어하지는 못합니다)

(UH)는 환율에 그대로 노출하여 환율변화에 따른 주가 변동이 반영됩니다.

 

예시

아래는 S&P500지수로 투자되는 ETF를 예로

ARIRANG 미국 S&P500(H) TIGER 미국 S&P500 를 통해 비교해보겠습니다.

ARIRANG 미국 S&P500(H)
TIGER 미국 S&P500
한화-달러 환율 변동 그래프

 

상위 차트는 달러 하락이 시작된 8월부터의 차트를 바탕으로 비교해보았습니다

8월부터 1월 현재까지 원화 대비 달러는 대략 10% 정도 떨어졌습니다

헷지를 하고있는 ARIRANG 미국 S&P500(H) 경우에는 달러 하락에도 불구하고 상승하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지만

헷지를 하지 않는 TIGER 미국 S&P500은 더디게 회복되는 모습을 보이고 있습니다

S&P 500 지수와 비교해보면  ARIRANG 미국 S&P500(H)과 흡사한 차트를 보이고 있습니다

이렇게 환율에 대하여 헷지를 하게 되는 경우 환율의 변동에 의한 충격을 최소화하며 운용을 하게 되며

헷지를 하지 않는 경우 환율의 변동도 주가에 반영이 되어 나타나게 됩니다.

 

장단점

환 헷지의 경우

장점으로는 환율의 변동에 의한 충격을 최소화 시켜주지만 단점으로 그만큼 수수료가 일반 펀드보다 더 붙게 됩니다.

단기 투자의 경우 수수료를 무시할 만큼의 수익을 가져갈 수 있다면 큰 문제가 되지 않지만

장기 투자의 경우 수수료를 무시할 수 없을 것이며, 환율은 다시 회복되는 모습을 보이게 되고 결국 환율의 영향은 미미해질 것으로 생각됩니다.

 

개인적으로 장기 투자자의 경우 헷지를 하지 않는 상품으로 투자를 하는 것이 더 낫다고 생각됩니다.

반응형

'멋모르는제테크 > 공부하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4. 펀드에 붙어있는 (H)환헷지 / (UH)언헷지  (0) 2021.01.06
3. 액티브 ETF ?  (0) 2020.09.22
2. ETF는 뭘까  (0) 2020.03.24
1. 펀드는 뭘까  (0) 2020.03.20
반응형

안녕하십니까

 

오늘 소개해 드릴 종목은

 

LIT - Global X Lithium & Battery Tech ETF입니다.

 

Global X Lithium & Battery Tech ETF는 현재 최고점을 갱신하고 있는 ETF인데요

 

LIT의 주요 편입 종목은 금속 채굴에서 배터리 생산까지 싸이클을 주도하는 회사에 투자하고 있습니다.

 

상위 10개 종목은 다음과 같은 회사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국내 회사도 편입되어 있고 테슬라, 파나소닉 등 분산된 것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그 중 12.37% 비중을 차지하고 있는 알버말(ALB) 회사는

 

세계 리튬생산 1위 기업이며 기타 특수 화학 제조 회사라고 합니다

(HEV 하이브리드차 / PHEV 수소연료전지차 / BEV 전기차 / ICE 내연기관차)

 

전 세계적으로 내연기관 자동차의 축소와 친환경 자동차의 확대로

 

앞으로의 자동차 시장에서 전기차, 하이브리드와 같은 친환경 자동차의 점유율이 높아질 것으로 예상됩니다

 

이는 현재 생산된 친환경 자동차보다 앞으로 생산해야 할 친환경 자동차가 더 많다고 생각되며

 

이러한 친환경 자동차에 필수적인 배터리 또한, 지금보다 더 큰 시장을 형성하리라 생각됩니다

 

배터리, 리튬 관련하여 개별주식으로 투자하여도 되지만

 

어떤 회사가 잘 되고 어떤 회사가 안 될지는 아무도 모르며

 

회사에 직접 투자할 시 회사의 지속적인 사업성, 재무제표 등 공부해야 할 부분이 많다 생각합니다

 

이러한 개별주식의 투자에 시간을 쏟기 어려우신 분이나 배터리 시장이 앞으로 잘 될 것 같으신 분은

 

LIT ETF도 한번 고려해보시는 것을 추천드립니다

 

반응형
반응형

안녕하세요

 

2021년이 다가오기까지 며칠이 안남은 것 같습니다

 

이번 년을 마무리 하는 마음으로 2020년 투자 결산과 복기를 한번 해보려고 합니다

 

(누적 수익률이 손익이랑 차이가 있는 것은 무슨 이유 인지 모르겠네요 ;;)

 

정산 기간은 1월 24 ~ 12월 24일이지만

 

본격적인 납입을 시작한건 4월부터

월 80~100만 원 사이로 적금식으로 넣은 것 같습니다

 

장이 좋은 것에 비하여 많은 수익은 아닙니다만, 그래도 원금대비 약 15% 수익을 보았습니다

 

투자중 +와 -가 되는 주식이 있었지만

 

수익률을 깎아 먹었던 행동이 있었습니다. 

 

그 중 

 

첫 번째 원유ETF, ETN을 손댄 것입니다

 

코로나로 인하여 폭락한 원유에 공부도 안 한 저는

 

왔다 갔다 하는 차트를 보며

 

'저기서 수익을 얻을 수 있지 않을까?'라는 생각으로 했습니다

 

하지만 역시나 지금 보면 어리석은 행동이었습니다

 

소위 말하는 깡통 계좌가 됬습니다ㅠ

 

두 번째 드문드문 듣게 된 니콜라 주식의 추천으로 인해

 

공부를 하지 않고 들어간 원인으로

 

-15% 정도 손해를 봤습니다. 

 

공부를 안하고 소문으로만 들어간 제잘못이 크기에 한번 뼈아픈 경험을 하게 되었고 손절을 하게 됐습니다

 

올해 공부를 하고 실전 투자를 하면서 정말 많은 것을 배우고, 돈 버는 게 어떻게든 쉽지는 않은 것 같습니다

 

욕심을 버리려고 해도 이리저리 튀는 주식에 사람 마음이 갈대가 되는 것도 어렵네요

 

이런 복기를 통해 어느샌가 조급함과 단타 욕심이 없어지는 저를 보게 됐으면 좋겠습니다

 

모두 성투하시고 올해 마무리 잘하시길 바랍니다!

 

반응형

+ Recent posts